e30b803b1261ed1a62f14367bf9ecdb1.

한빛소프트(대표 김기영)는 `그라나도 에스파다`의 제 2회 `월드 크로스 챔피언십 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일 신도림 테크노마트에 위치한 ‘인텔 e-스타디움’에서 오프라인 결선에 진출한 단체전 3개 당과 개인전 8명의 선수들은
약 300여명의 관람객이 모인 가운데 치열한 경기를 펼쳤다.

개인전 결승은 예선전부터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예선전 1위 춴 가문과 예선전 2위 진향화★ 가문이 진출해 접전 끝에 결국 춴 가문
우승을 차지했다.

단체전은 일리에의 라온 당, 카스티아의 루나(Lunar) 당, 리볼도외의 레지스탕스 당 등이 2경기씩 리그전을 펼쳐 리볼도외의
레지스탕스 당이 2승을 거둬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개인전 우승자와 준우승자에겐 각각 상금 200만원과 상금 100만원 그리고 WCC 우승자 훈장 아이템이 각각 수여됐다.
단체전 우승팀과 준우승팀에도 역시 각각 상금 300만원과 WCC 우승자 훈장이 함께 수여됐다.

수상식에 참여한 박준호 사업팀장은 “GE가 계속해서 인기를 얻을 수 있는 것은 모두 여러분 덕분” 이라며 “앞으로도 더 많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계속해서 사랑 받는 GE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올해로 서비스 5주년을 맞은 그라나도 에스파다는 17일 대규모 업데이트 전면 파벌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 그라나도 에스파다 공식홈페이지

[원문보기 : 매일경제]